2021.02.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1.3℃
  • 구름많음서울 4.1℃
  • 구름조금대전 5.3℃
  • 맑음대구 6.3℃
  • 구름많음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6.1℃
  • 구름많음부산 7.3℃
  • 구름많음고창 0.9℃
  • 구름많음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1.8℃
  • 구름조금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1.9℃
  • 흐림강진군 8.1℃
  • 맑음경주시 5.2℃
  • 구름조금거제 8.5℃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명 "100년 만의 세계사적 감염병 위기에 문재인 대통령이 그 자리에 있어 다행"

경기도 2차 재난지원금 지급, 문 대통령 "보완적 재난 지원 얼마든지 할 수 있어"
이 지사 "국난 극복과 민생 살리기 위한 노력 수용했다고 생각"

URL복사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오늘 문재인 대통령님의 신년 기자회견을 지켜보며 100년 만의 세계사적 감염병 위기 상황에서 문재인 대통령님께서 그 자리에 계신 게 얼마나 다행인가 다시 한번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문재인 정부는 촛불혁명의 반석 위에 세워진 정부다. 혹독한 겨울을 밝혔던 온 국민의 염원을 실현하기 위한 개혁이 계속될 것이며, 1,380만 도민과 함께 하는 경기도지사로서 그 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특히 이 지사는 경기도가 2차 재난지원금으로 모든 도민에게 10만 원씩 지급하기로 한 것을 두고 문 대통령이 "지역 차원에서 보완적인 재난지원을 하는 것은 지자체에서 얼마든지 할 수 있는 일이라고 보고 있다"라고 발언한 것을 크게 환영했다.

 

이 지사는 "오늘 대통령님께선 최근 보수언론과 촛불개혁 방해 세력의 시비에도 불구하고 지방정부의 재난지원금 지급에 대해 "얼마든지 할 수 있다"고 말씀하셨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한 국난을 극복하고 민생을 살리기 위한 경기도의 노력을 이해해주시고 수용해주셨다고 생각한다"라고 했다.

 

이어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경기도는 재정능력이 허락하는 최대한의 경제 방역과 민생 방어를 위해,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이 지사는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경제살리기에는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긴밀한 협력이 중요하다"라며 "중앙정부가 할 수 있는 몫이 있고, 지방정부가 취할 수 있는 몫이 있다고 생각한다. 그런 '쌍끌이' 노력이 시너지 효과를 내어 지역경제를 선순환시키고 나라경제를 지켜낼 수 있다고 믿는다"라고 했다.

 

아울러 이 지사는 문 대통령이 부동산 대책에 있어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한 것에 대해선 "공공 재개발, 역세권 개발의 특단의 공급대책 조치와 평생 주택 철학에 전적으로 공감한다"라며 "경기도는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무주택 국민 누구나 원하는 만큼 거주할 수 있는 질좋은 기본주택(=평생주택)의 실현을 위해 앞장서겠다"라고 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