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흐림동두천 -0.5℃
  • 흐림강릉 2.2℃
  • 흐림서울 2.1℃
  • 구름많음대전 1.7℃
  • 구름많음대구 1.9℃
  • 맑음울산 4.5℃
  • 구름많음광주 3.8℃
  • 구름많음부산 7.0℃
  • 구름많음고창 2.5℃
  • 맑음제주 6.7℃
  • 흐림강화 0.6℃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0.5℃
  • 구름많음강진군 1.4℃
  • 구름많음경주시 -0.1℃
  • 구름많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정치


강기정 전 수석 "정치가 검찰 덮었다?…검찰이 정치하다 들킨 것"

박순철 남부지검장 "정치가 검찰을 덮었다" 발언 비판

URL복사

라임자산운용(라임) 펀드 사기 사건을 수사해온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이 사의를 표하며 "정치가 검찰을 덮었다"라고 한 것에 대해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검찰이 정치하다 들킨 것"이라고 했다.

 

강 전 수석은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치가 검찰을 덮었다? 아니다. 검찰이 정치하다 들킨 것"이라고 했다.

 

강 전 수석은 "라임 사건을 권력게이트로 만들어보려다 실패한 것 아닌가?"라며 "부패검사B, 특수통 검사 출신 변호사A, 금융사기범 김봉현이 짠 실패한 시나리오, 즉 검찰게이트"라고 했다.

 

그러면서 "#강기정 잡으면 보석 #김봉현의 법정진술을 듣고 칭찬하며 환하게 웃었다는 검사 #박순철"이라고 덧붙였다.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 회장은 21일 공개한 2차 자필 문건에서 '이강세 스타모빌리티 대표에게 5,000만 원을 줬고, 이 대표가 강 전 수석에게 줬을 것'이라는 자신의 법정 증언에 대해 자신을 면담한 검사가 "증언 아주 잘했다고 칭찬해줬다"라고 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