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
  • 구름많음강릉 4.8℃
  • 흐림서울 1.2℃
  • 구름많음대전 1.7℃
  • 구름많음대구 2.9℃
  • 구름많음울산 7.1℃
  • 흐림광주 6.0℃
  • 흐림부산 8.7℃
  • 흐림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10.6℃
  • 구름많음강화 -1.0℃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1.0℃
  • 흐림강진군 5.4℃
  • 구름많음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문화


문화재청, 한국은행 정초석 글씨 이토 히로부미 친필로 확인

이토 히로부미 붓글씨 등 참고해 서체 전문가 고증 결과

URL복사

 

문화재청이 전문가들의 자문 결과 사적 제280호 '서울 한국은행 본관' 정초석의 ‘정초(定礎)’ 글씨가 이토 히로부미가 썼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21일 밝혔다.

 

문화재청은 앞서 해당 글씨가 이토 히로부미의 글씨라는 주장 제기돼 국민적 관심이 커지자 서체 관련 전문가 3명으로 현지 조사 자문단을 구성해 20일 현지 조사를 시행했다.

 

현지 조사에는 일본 하마마츠시 시립중앙도서관 누리집에 있는 이토 히로부미 붓글씨와 최근에 확보된 1918년 조선은행이 간행한 영문잡지에 게재된 이토 히로부미의 이름이 새겨진 당시의 정초석 사진 등 관련 자료를 참고했다.

 

 

그 결과 정초석에 새겨진 '定礎' 두 글자는 이토 히로부미의 묵적(먹으로 쓴 글씨)과 왼쪽 위에서 오른쪽 아래로 비스듬하게 내려쓴 획 등을 종합해 볼 때 이토 히로부미의 글씨에서 나타나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고 확인했다.

 

문화재청은 이번에 확인된 정초석 글씨에 대한 고증 결과를 서울시(중구청)와 한국은행에 통보할 예정이다.

 

한국은행이 내부 검토 후 정초석 글씨에 대한 안내판 설치나 '정초' 글 삭제 등 문화재 현상변경 허가를 신청하면 문화재청은 관계전문가 등 다양한 의견수렴과 문화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종합적으로 관리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서울 한국은행 본관은 1907년에 착공, 1909년 정초 후 1912년 조선은행 본점으로 준공된 건축물이다.

 

광복 후 1950년에 한국은행 본관이 됐고, 1987년 신관이 건립돼 현재는 화폐박물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식약처, 스테로이드 불법 유통·판매 헬스트레이너 적발해 검찰 송치
전문의약품인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을 불법으로 유통하고 판매한 헬스트레이너가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헬스트레이너, 일반인 등에게 불법으로 유통‧판매한 혐의로 헬스트레이너 A씨(26세)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단백동화스테로이드는 단백질의 흡수를 촉진시키는 합성 스테로이드로, 잘못 투여하면 면역체계 파괴, 성기능 장애, 심장병, 간암 유발 등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 때문에 의사 처방 없이 사용이 금지된 전문의약품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A씨는 2019년 7월부터 2020년 10월까지 1년 3개월 동안 텔레그램, 카카오톡 등을 이용해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불법으로 판매해 약 4억 6,000만 원 상당의 불법 이득을 챙겼다. 식약처는 A씨의 오피스텔에서 발견된 시가 4,000만 원 상당, 40여 종의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전량 압수했다. A씨는 식약처와 경찰 등 수사당국에 적발을 피하고자 텔레그램, 카카오톡 아이디를 수시로 변경하면서, 전문의약품의 바코드를 제거하여 판매하는 등 치밀한 방법으로 수사당국의 단속을 피해 왔다. 식약처 관계자는 "불법 유통되는 스테로이드 등은 정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