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3.9℃
  • 맑음서울 14.3℃
  • 맑음대전 14.5℃
  • 맑음대구 14.1℃
  • 맑음울산 14.1℃
  • 구름많음광주 15.4℃
  • 맑음부산 15.8℃
  • 구름많음고창 12.3℃
  • 구름많음제주 16.4℃
  • 구름조금강화 13.6℃
  • 맑음보은 9.9℃
  • 구름조금금산 10.8℃
  • 구름많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사회


조국 전 장관, '조국은 중국 간첩' 주장 유튜버들 고소

민사사송도 별도로 진행

URL복사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자신의 가족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다수의 유튜버를 고소한 한 조사를 마쳤다고 20일 밝혔다. 조 전 장관은 이들에 대한 민사소송도 진행하겠다고 했다.

 

조 전 장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말하며 자신이 고소한 한 유튜버가 올린 영상의 내용을 밝혔다.

 

조 전 장관이 소개한 유튜버는 지난해 8월 '법꾸라지 조국, 법무장관 되면 중국에 대한민국을 갖다 바친다. – 조국의 조국은 뒷배 중국, 강력한 의혹 사모펀드'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은 "조국의 진정한 의혹은 조국과 문재인 일당들에게 뒷배가 있는데 그 뒷배가 바로 공산주의 종주국 중국이 그들의 뒷배라는 사실이다", "조국도 중국을 자신의 사상적 고향으로 여기고 충성을 바칠 대상으로 중국을 삼고 있다", "조국이 중국의 간첩일 수 있다는 증거는 조국이 중국으로부터 사업상 관계를 명목으로 어떤 뇌물을 받았고 그 뇌물을 받는 통로가 바로 요즘 그렇게 논란이 되고 있는 조국 가족이 투자한 이 사모펀드라는 곳이다"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이렇게 투자하기로 한 조국 일가가 이 펀드로 떼돈을 벌 수 있는 방법이 바로 중국 공산당이 이들에게 조국 일가에게 특히 조국에게 뇌물을 주는 방법"이라며 "중국 공산당이 6,000억 원을 투자를 했다. 이 6,000억 원의 거금을 들여서 조국이 투자한 투자 펀드가 투자에 성공을 할 수 있도록 만들어 준다. 그리고 이것은 조국에게 실질적인 뇌물을 줄 수 있는 방법이 된다"라고 했다.

 

조 전 장관은 "이상은 일전 제가 고소한 '국대떡복이' 김상현 대표의 악성 발언과 같은 취지의 허위내용"이라며 "작년 하반기 이후 유사한 내용이 온라인에서 대거 유포, 회람됐다. 누가 이런 기획을 하였을지 궁금하다"라고 했다.

 

앞서 지난 8월 조 전 장관은 김상현 대표를 허위사실적시 명예훼손으로 형사 고소한 바 있다.

 

김 대표는 지난해 9월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국은 코링크를 통해서 중국 공산당의 돈과 도움을 받았다", "'#문재인은공산주의자', '#코링크는조국꺼'라는 메시지가 더욱 퍼졌으면 좋겠다" 등의 내용의 글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