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흐림동두천 28.3℃
  • 구름많음강릉 33.8℃
  • 흐림서울 30.3℃
  • 구름많음대전 32.1℃
  • 구름조금대구 34.9℃
  • 구름조금울산 33.0℃
  • 구름조금광주 31.4℃
  • 맑음부산 30.1℃
  • 구름조금고창 30.4℃
  • 맑음제주 34.8℃
  • 구름많음강화 28.4℃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1.7℃
  • 구름많음강진군 29.3℃
  • 맑음경주시 33.6℃
  • 구름조금거제 28.5℃
기상청 제공

경제


'코로나19' 씻는다고 세탁기에 수백만원 돌려…올해 상반기 훼손 교환지폐 60억원

훼손 지폐 면적이 3/4 이상이면 액면 금액 전부 교환 가능

 

인천에 사는 김모씨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보관 중인 지폐를 전자레인지에 넣고 작동 시켜 524만5,000원을 한국은행에서 교환했다.

 

또 경기도 안산에 사는 엄모씨는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불안감으로 부의금으로 들어온 현금을 세탁기로 세탁했다가 훼손돼 292만5,000원을 교환했다.

 

이처럼 올해 상반기 중 한국은행 화폐교환 창구를 통해 교환된 손상화폐 액수가 60억원을 넘는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은행이 31일 발표한 '2020년 상반기 중 손상화폐 폐기 및 교환 규모'에 따르면 2020년 상반기 중 한국은행이 폐기한 손상화폐는 3억4,570만장, 금액으로는 2조6,923억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3억4,520만장(2조 2,724억원) 보다 50만장(0.1%) 증가한 수준이다.

 

지폐는 3억3,040만장, 총 2조6,910억원이 폐기됐고, 이중 만원권이 2억2,660만장으로 전체 폐기 은행권의 68.6%을 차지했다.

 

주화는 1,530만개, 총 13억원이 폐기됐는데, 10원짜리가 폐기주화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그다음으로는 100원짜리 동전이 폐기된 동전의 33.5%로 많았다.

 

 

손상돼 교환된 지폐 수는 9만4,300장, 25억2,000만원 규모였다. 종류별로 보면 5만원권 4만6,400장으로 가장 많았고, 만원권 2만5.600장, 천원권 1만9,600장, 5천원권 2,600장 순으로 많았다.

 

손상사유별로는 습기에 의한 부패 등 부적절한 보관에 의한 경우가 4만2,200장(10억2.000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화재로 인한 경우가 3만7,900장(13억2,000만원), 세탁 또는 세단기 투입 등 취급 부주의가 1만4,300장(1억9,000만원)이었다.

 

한국은행은 화재 등으로 은행권의 일부 또는 전부가 훼손돼 사용할 수 없게된 경우 남아있는 면적이 3/4 이상이면 액면금액의 전액을, 2/5 이상∼3/4 미만이면 절반 금액을 새 돈으로 교환해준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건설사, 인재채용 멈추지 않는다…반도건설·계룡건설·한신공영 '뚝심 채용'
경기침체, 코로나19, 장마철 폭우, 무더위, 휴가철 등 온갖 악재가 겹친 상황 속에도 건설업 채용시장은 멈추지 않고 있다. 13일 건설취업플랫폼 건설워커에 따르면 반도건설, 계룡건설, 한신공영, 대우조선해양건설 등에서 경력직 채용을 진행한다. 반도건설이 계열사·관계사에서 근무할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회사별로 각각 ▲반도홀딩스=회계 ▲반도건설=재건축·재개발 ▲더유니콘=회계(총무) ▲에이피글로벌=개발사업팀 등이다. 19일까지 반도건설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부문별 경력충족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필수 또는 우대 등이다. 계룡건설이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 품질관리자이며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내려받아 31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응시자격은 ▲경력 3년 이상 ▲품질기술자등급 중급 이상 ▲건축·토목·조경·도시공학, 공학계열 전공자 우대 ▲직무관련 자격증 소지자자 우대 등이다. 한신공영이 프로젝트직 직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건축, 토목, 기계, 안전, 보건 등이며 31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부문별 경력 충족자, 관련 학과 졸업자 등이다. 대우조선해양건설이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