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9 (금)

  • 흐림동두천 20.3℃
  • 구름많음강릉 18.7℃
  • 흐림서울 21.8℃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18.2℃
  • 흐림울산 19.2℃
  • 광주 18.2℃
  • 부산 18.4℃
  • 맑음고창 18.8℃
  • 제주 18.8℃
  • 흐림강화 21.0℃
  • 흐림보은 17.0℃
  • 구름많음금산 18.0℃
  • 구름많음강진군 18.4℃
  • 맑음경주시 19.0℃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정치


‘연안여객선 대중교통화법’ 국회 통과, 윤영일 “중앙정부 차원 관리 및 지원근거 마련 기뻐”

대표발의한 윤영일 의원, “연안여객선은 사실상 도서지역 주민들의 유일한 대중교통 수단”

6일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대중교통의 육성 및 이용촉진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통과됐다. 민생당 윤영일 의원이 지난 2018년 9월13일 대표 발의한 이 법안은 도로, 철도 등 육상교통과 같이 연안여객선을 대중교통수단으로 인정해 중앙정부 차원에서 지원을 강화 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정부는 그동안 국토교통부와 해양수산부 간 업무 범위에 대한 이견을 이유로 이 법 개정에 반대해 왔으나, 윤영일 의원이 국토교통부와 해양수산부 간 공동소관으로 둘 수 있도록 중재안을 제시, 이후 국정감사, 국회 대정부 질문, 국무총리 협조전 전달, 최고위원회의, 의원총회 발언 등 여러 경로를 통해 끈질기게 필요성을 설득해 온 결과 입장을 바꾼 것으로 풀이된다.

 

 

윤영일 의원은 “해상을 운항하는 연안여객선의 경우 사실상 도서지역 주민들의 유일한 대중교통수단 역할을 수행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대중교통으로 인정되지 않아 각종 지원에서 배제되어 안타까웠다” 면서 “늦게나마 법이 개정되어 중앙정부 차원에서 체계적으로 관리 및 지원이 강화되게 돼 다행”이라고 말했다.

 

윤 의원은 이어서 “연안여객의 대중교통화법과 같이 농어촌의 삶과 밀접한 법안들이 아직도 국회에 산적해 있다” 면서 “20대 국회가 얼마 남지 않았지만 해조류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 고향발전 기부금 법안 등 농어촌 발전법이 통과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아이서울유 브랜드와 콜라보 할 기업 모집…상품개발∼판로지원
서울브랜드 아이서울유와 공동 브랜딩할 '2020 아이서울유 파트너스'사업을 오늘(18일) 부터 7월8일까지 모집한다. 아이서울유 파트너스는 서울브랜드(I․SEOUL․U)와 공동 브랜딩을 통해 기업의 수익을 창출하고, 서울의 이미지 제고 및 국내외 서울브랜드 확산에 기여하는 기업들의 브랜드 공동체를 의미한다. 서울브랜드인 아이서울유와 브랜드 협업이 가능한 상품을 가진 기업이라면 누구나 ‘아이서울유 파트너스’가 될 수 있다. 협업을 통해 개발된 브랜드와 상품은 팝업스토어 운영 등 다양한 시민 접점 장소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며, 협업상품이 매출로 연결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등을 통해 판로지원 또한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 2019년에는 총 19개의 기업과 협업이 이루어졌으며 의류, 잡화, 리빙용품, 문구류, 식품 등 약 100여개의 협업제품을 동대문 DDP 및 홍대 인근 팝업스토어를 통해 선보였다. 최신 트렌드를 반영하여 고급스럽고 질 높은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업을 파트너스로 선정했으며, 아이서울유와 기업의 로고 콜라보를 추진하여 아이서울유 브랜드 컨셉과 서울의 이미지가 담긴 상품을 개발했다. 올해는 사업대상을 확대해 기업 외에도 아이서울유 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