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7 (수)

  • 흐림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7.4℃
  • 흐림서울 22.8℃
  • 흐림대전 22.5℃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1.1℃
  • 광주 21.3℃
  • 흐림부산 20.6℃
  • 흐림고창 19.6℃
  • 제주 18.7℃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21.5℃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21.8℃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사회


'개학연기' 투쟁하던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참여율 '사실상 100%'

에듀파인 1단계 도입 의무대상 570개원 중 568개원 참여

 

에듀파인(국가관리회계시스템) 도입을 반대하며 '개학연기' 투쟁까지 벌였던 대형 사립유치원들이 사실상 100% 수용으로 입장으로 돌아섰다.

 

교육부는 17일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1단계 도입 의무대상 570개원 중 568개원(99.6%, 15일 18:00 기준)이 참여해 사실상 100%가 도입했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의무 도입 대상 570개원 중 미도입 2개원은 폐원 신청을 했으며,  해당 유치원은 다니는 원아가 없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올해 에듀파인을 도입하는 사립유치원은 의무 도입 유치원 568개원과 공영형 유치원(7개원)을 포함한 희망유치원 199개원 등 총 767개원으로 최종 집계됐다.

 

교육부는 이번에 추가로 에듀파인을 도입하는 의무대상 230개원과 희망 39개원 등 총 269개원에 대해서는 시·도교육청 및 한국교육학술정보원과 함께  에듀파인 사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내용은 사용자 등록(인증서 및 에듀파인 사용자 권한 등록)을 통한 사용환경 조성과 사립유치원 회계 제도 및 에듀파인 사용을 위한 사용자 교육(예산편성, 수입/지출, 결산 등)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에듀파인 도입으로 유치원 회계투명성을 높이기 위한 첫걸음이 시작됐다"며 "국민의 지지가 있어 가능했던 일로 국민 여러분과 정부 정책에 협조해 준 사립유치원 관계자에게도 감사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2020년 전체 사립유치원에 차질 없이 적용할 수 있도록, 올해 1단계 에듀파인 시스템 활용 결과를 체계적으로 모니터링하고 보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도, 연천·포천·파주·김포·고양 전역 위험지역 설정 행정명령
대북전단 살포 행위를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로 보고 이에 대한 원천 봉쇄 방침을 밝힌 경기도가 경기북부 접경지역 등 5개 시군 전역을 위험지역으로 설정, 대북전단 살포자의 출입을 금지한다. 대북전단 살포와 관련해 위험지역을 설정한 조치는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도는 17일 이런 내용을 담은 ‘위험구역 설정 및 행위금지 행정명령’을 발동하고 이날부터 올해 11월30일까지 군부대를 제외한 연천군과 포천시, 파주시, 김포시, 고양시 전역을 위험구역으로 설정한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행정명령 공고문에서 위험구역 설정 이유로 ‘대북전단 살포자들의 출입통제 및 행위금지를 통한 재난 예방’을 꼽고 위험 구역내 대북 전단 살포 관계자의 출입을 통제하고, 대북전단 등 관련 물품의 준비, 운반, 살포, 사용 등을 금지했다. 이번 행정명령은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제41조(위험구역의 설정)에 따른 것으로 위반 시 1년 이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해진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 12일 불법 대북전단 살포를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로 정의하고 ▲일부 접경지역에 대한 위험구역 지정과 대북전단 살포자 출입금지 ▲차량이동, 가스주입 등 대북 전단 살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