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2.6℃
  • 구름조금강릉 4.6℃
  • 구름많음서울 1.3℃
  • 흐림대전 2.3℃
  • 구름많음대구 3.2℃
  • 구름많음울산 7.2℃
  • 구름많음광주 5.3℃
  • 흐림부산 8.9℃
  • 흐림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10.6℃
  • 구름많음강화 -1.1℃
  • 흐림보은 -0.8℃
  • 흐림금산 -0.7℃
  • 흐림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3.0℃
  • 구름많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사회


[리얼미터] 추미애 장관 수사지휘권 행사…'잘한 일' 46.4%, '잘못한 일' 46.4% '팽팽'

이념성향·지지정당별로 극명한 차이, 중도층 '잘못한 일' 응답 비율 높아

URL복사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라임자산운용 로비 의혹 사건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가족 및 측근 의혹 사건에 대한 수사지휘권에 대해 국민 찬반 여론이 팽팽하게 갈렸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21일 '오마이뉴스' 의뢰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에 대한 평가를 조사한 결과 '잘한 일이다'라는 응답은 46.4%(매우 잘한 일 38.0%, 다소 잘한 일 8.4%), '잘못한 일이다'라는 응답이 46.4%(매우 잘못한 일 38.1%, 다소 잘못한 일 8.3%)로 같았다. '잘 모르겠다'라는 응답은 7.2%였다.

 

권역별로 보면 인천·경기(잘한 일 50.2% vs. 잘못한 일 44.0%)와 서울(47.2% vs. 46.2%), 부산·울산·경남(43.8% vs. 49.2%), 대전·세종·충청(40.1% vs. 48.7%)에서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에 대해 평가가 팽팽하게 갈렸다.

 

광주·전라에서는 '잘한 일' 58.4%, '잘못한 일' 36.4%로 잘했다는 응답이 많았지만, 대구·경북에서는 '잘한 일' 36.6%, '잘못한 일' 57.4%로 잘못했다는 응답이 많아 두 지역의 결과가 대비됐다.

 

연령대별로는 20대(잘한 일 58.4% vs. 잘못한 일 27.4%)와 40대(53.2% vs. 41.3%)에서는 '잘했다'라는 응답 비율이 높았다.

 

반면 70세 이상(31.7% vs. 60.9%)과 60대(41.3% vs. 53.5%)에서는 '잘못했다'라는 응답 비율이 높았다. 50대(44.1% vs. 51.9%)와 30대(43.7% vs. 49.7%)에서는 두 응답이 비슷했다.

 

이념 성향별로는 진보층의 71.5%가 '잘한 일'이라고 평가했지만, 보수층의 72.7%가 '잘못한 일'이라고 평가하며 진보와 보수의 의견이 극명한 차이를 보였다.

 

중도층에서는 '잘한 일' 42.5%, '잘못한 일' 55.8%로 '잘못했다'라는 응답이 더 많았다.

지지 정당별로도 민주당 지지층의 80.1%가 '잘한 일'이라고 응답한 반면, 국민의힘 지지층의 92.1%가 '잘못한 일'이라고 응답했다.

 

무당층에서는 '잘한 일' 26.2%, '잘못한 일' 55.8%였다.

 

이번 조사는 지난 20일 전국 만 18세 이상 7,901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해 이뤄졌으며, 응답률 6.3%,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식약처, 스테로이드 불법 유통·판매 헬스트레이너 적발해 검찰 송치
전문의약품인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을 불법으로 유통하고 판매한 헬스트레이너가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헬스트레이너, 일반인 등에게 불법으로 유통‧판매한 혐의로 헬스트레이너 A씨(26세)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단백동화스테로이드는 단백질의 흡수를 촉진시키는 합성 스테로이드로, 잘못 투여하면 면역체계 파괴, 성기능 장애, 심장병, 간암 유발 등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 때문에 의사 처방 없이 사용이 금지된 전문의약품이다. 식약처에 따르면 A씨는 2019년 7월부터 2020년 10월까지 1년 3개월 동안 텔레그램, 카카오톡 등을 이용해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불법으로 판매해 약 4억 6,000만 원 상당의 불법 이득을 챙겼다. 식약처는 A씨의 오피스텔에서 발견된 시가 4,000만 원 상당, 40여 종의 단백동화스테로이드 등 전문의약품을 전량 압수했다. A씨는 식약처와 경찰 등 수사당국에 적발을 피하고자 텔레그램, 카카오톡 아이디를 수시로 변경하면서, 전문의약품의 바코드를 제거하여 판매하는 등 치밀한 방법으로 수사당국의 단속을 피해 왔다. 식약처 관계자는 "불법 유통되는 스테로이드 등은 정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