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7.9℃
  • 맑음강릉 13.2℃
  • 맑음서울 8.3℃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3.4℃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12.3℃
  • 맑음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11.5℃
  • 맑음강화 7.9℃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7.0℃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사회


홍콩·마카오 ‘신종 코로나 오염지역’ 지정…12일부터 검역 강화

 

중국 본토 외에 홍콩과 마카오가 오염지역으로 지정돼 이 지역을 거쳐 귀국하는 사람들에 대한 검역이 강화된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중국 본토 외 홍콩과 마카오에 대해서도 12일부터 오염지역으로 지정, 검역을 강화할 것이라고 11일 밝혔다.

 

WHO에 따르면 홍콩은 10일 기준 36명(사망 1명)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발생하는 등 지역사회 감염사례가 확인되고 있다.

 

마카오(WHO 기준 10명)는 광둥성 인접지역으로, 이 지역 경우를 통한 환자 유입 가능성이 높다.

 

홍콩과 마카오가 오염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이곳을 거쳐 국내로 들어오는 사람들은 공항에서 체온 검사를 받고 건강상태 질문서를 작성해야 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