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6 (금)

  • 흐림동두천 9.4℃
  • 흐림강릉 16.3℃
  • 흐림서울 12.7℃
  • 흐림대전 13.6℃
  • 흐림대구 15.0℃
  • 흐림울산 18.3℃
  • 흐림광주 14.7℃
  • 흐림부산 17.5℃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19.6℃
  • 흐림강화 11.1℃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1.4℃
  • 흐림강진군 15.0℃
  • 흐림경주시 17.7℃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부동산


국토부, 노후 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 사업 착수

태양광 패널·고효율 단열재·창호 등 갖춘 에너지 절감 건물로

URL복사

 

국토교통부가 2일 노후 공공임대주택에 대한 그린리모델링 사업에 본격 착수했다고 밝혔다.

 

노후 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은 준공 후 15년 이상 경과한 영구임대주택과 매입임대주택의 에너지 효율을 제고하고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 물량은 영구임대 300호, 매입임대 1만호 등 총 1만300호다.

 

올해 리모델링을 실시하는 영구임대 단지는 군산나운4, 익산부송1, 광주하남1, 광주각화1, 대전판암4, 대전둔산1, 대전둔산3, 제천하소4 총 8곳 300호이다. 주택노후도, 수요여건, 신속집행 가능성 등을 고려해 결정됐다. 

 

이들 8곳의 단지는 지난달 31일 대전둔산3을 시작으로 오는 5일까지 모두 첫 삽을 뜨게 된다.

 

영구임대주택의 경우 고효율 단열재, 고성능 창호, 절수형 수도꼭지 설치 등 에너지 성능강화 공사와 태양광 패널 등 친환경 에너지 생산설비 설치, 친환경 자재 시공이 이뤄진다.

 

이에 더해 연접한 소형평형 주택에는 비내력벽을 철거해 하나의 주택으로 리모델링하는 세대통합 공사도 일부 진행된다.

 

도심내 다가구·다세대 주택을 매입하여 임대하는 매입임대주택의 경우 준공 후 25년 이상이 지나 노후화가 심각한 주택을 중심으로 사업물량 1만호의 지역별 배정을 완료했다. 지난달 31일 서울·경기지역의 매입임대주택 10개소부터 사업에 착수했다.

 

매입임대주택에는 에너지 성능 개선을 위해 세대내에 고효율 보일러, LED 전등, 절수형 설비 교체 등의 작업이 이루어지고, 단지 여건별로 내·외 단열재 교체, 태양광 발전설비 구축 등의 맞춤형 공사가 진행된다.

 

또 입주민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CCTV 성능개선, 비디오폰 교체 등 생활안전시설 또한 설치될 예정이다.

 

김정희 주거복지정책관은 "올해 추진한 사업결과를 반영하여 표준사업모델 구축하고, 사업지침을 제시하는 등 사업 확대기반을 마련하겠다"라며 "2021년부터는 더욱 많은 공공임대주택 입주민들이 에너지 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사업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이재명, '허위사실공표죄' 파기환송심서 무죄…대권 족쇄 완전히 풀렸다
'친형 강제입원' 사건과 관련해 TV 선거토론회에서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재판을 받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6일 파기환송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수원고법 형사2부(부장판사 심담)는 이날 오전 11시 이 지사의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유포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앞서 해당 사건의 항소심은 이 지사에 대해 "피고인이 강제입원 절차를 진행하며 진행 상황을 수시로 보고 받았으면서도 TV 선거토론회에서 전혀 관여하지 않았다고 발언한 점은 사실과 다르다"라며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당선 무효처리되며 피선거권이 5년 동안 제한된다. 하지만 대법원은 지난 7월 상고심에서 "이 지사가 상대 후보의 공격적 질문에 대해 소극적으로 회피하거나 방어하는 취지의 답변 또는 일부 부정확하거나 다의적으로 해석할 여지가 있는 표현을 넘어서 적극적으로 반대 사실을 공표했거나 전체 진술을 허위라고 평가할 수 없다"라며 원심을 깨고 무죄 취지로 사건을 수원고법에 돌려보냈다. 판결 직후 이 지사는 법원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민주주의 최후 보루인 사법부의 현명한 판단에 경의를 표한다"라며 "언제나 그랬듯이 사필귀정을 믿고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