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9.0℃
  • 구름조금강릉 28.8℃
  • 연무서울 29.2℃
  • 구름많음대전 28.2℃
  • 흐림대구 27.5℃
  • 흐림울산 23.5℃
  • 흐림광주 26.0℃
  • 흐림부산 22.8℃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5.6℃
  • 흐림보은 29.2℃
  • 구름많음금산 27.0℃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제 23.8℃
기상청 제공

문화


'대한민국 아동·청소년'이 뽑은 인기영화인은 누구?

 

2019 대한민국 아동·청소년이 뽑은 ‘인기영화인’ 투표가 시작됐다.

 

내가 좋아하는 영화인을 투표해서 가장 많이 득표한 후보에게 ‘대한민·국 아동·청소년이 뽑은 인기영화인대상'을 시상하는 의미 있는 이 투표는 이달 1일부터 시작해 오는 9월 15일까지 진행된다.

 

시상분야는 인기감독(남·여), 인기(남·여)원로배우, 인기(남·여)배우, 인기(남·여)신인배우, 인기(남·여)아역배우 등 5개 분야이다.

 

‘2019 대한민국 아동·청소년이 뽑은 인기영화인’ 시상은 2018년~2019년까지 우리나라에서 가장 활약을 많이 하고 우수한 연기와 덕을 갖추고 모범이 되는 영화인을 발굴하여 수여하고 있다.

 

이번 투표의 인기영화인 여자 후보로는 강승현, 박소담, 공효진, 박진주, 김예은, 유선, 김향기, 윤송아, 라미란, 원진아, 남자 후보로는 류준열, 이성민, 마동석, 조우진, 오정세, 조진웅, 유해진, 진선규, 이동휘, 최우식 등이 올랐다.

 

또 신인 영화인 여자후보는 고민지, 이재인, 김다미, 이주영, 문예원, 전여빈, 박지현, 전종서, 남자 후보로는 공명, 성유빈, 김민호, 손석구, 김영광, 위하준, 남주혁, 이가섭 등이 이름을 올리고 있다.

 

원로 영화인 여자후보에는 고두심, 예수정, 김해숙, 윤여정, 나문희, 정영숙, 손숙, 원로 영화인 남자 후보에는 기주봉, 신구, 남일우, 이순재, 박근형, 임현식. 박인환, 전국환 등이 이름을 올렸다.

 

특히 아동·청소년들이 투표하는 만큼 아역 영화인 후보들도 주목을 받고 있다. 아역 영화인후보로는 김시아, 정수빈, 박봄, 정지소, 박예나, 최명빈, 옥예린, 최유리, 이고은, 김지환, 김태완, 박민수, 장대웅, 정지훈, 정현준, 최승훈 등이 후보에 올랐다.

 

또 2018~ 2019 대한민국에서 가장 활약이 높고 연출력을 가진 인기영화감독을 뽑는 후보 명단에는 강형철, 김병우, 박훈정, 봉준호, 우민호, 윤종빈, 이병헌, 이지원, 이창동, 장률 등이 이름을 올리고 있다.

 

이번 투표에 참가하려는 사람은 ‘인기영화인 대상 투표(앱 주소 http://naver.me/GXmo0JnW)로 접속해서 각 항목별 3명씩을 투표한 다음 제출해야 한다.

 

한편, 이번 투표에서 뽑인 영화인 및 영화감독에게는 오는 10월 25일 경기도 양평에서 열리는 ‘제19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개막식장’에서 시상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강경화 장관, 가나 부통령 예방 …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지지 재확인
강경화 장관이 12일(금) 오전 에티오피아를 출발해 가나의 수도인 아크라에 도착, 가나 방문 첫 공식 일정으로 ‘마하무두 바우미아(Mahamudu Bawumia)’ 부통령을 예방하고 ▲한-가나 양국간 실질협력 강화 방안 ▲서아프리카 해상안보 및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등 지역정세 ▲가나에 진출해 있는 우리기업 및 교민 안전문제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13일 외교부는 밝혔다. 가나는 2019년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경제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는 아프리카 국가로 1992년 이후 평화적 정권교체를 이어 온 서아프리카에서 민주주의를 선도하고 있으며, 아프리카 내 우리의 핵심 개발협력 파트너(유무상원조 합계 아프리카 내 4위) 국가다. 이번 강경화 장관의 가나 방문은 2006년 반기문 전 장관 이후 13년만이다. 강 장관은 양국이 1977년 수교 이래 민주주의와 자유무역질서라는 공동의 가치 아래 우호협력 관계를 지속 발전시켜 오고 있으며, 故 코피아난 유엔 사무총장에 이어 반기문 사무총장을 배출한 각별한 인연이 있다고 하면서 향후 통상·투자, 개발 등 실질협력 분야에서 호혜적 협력을 더욱 강화시켜 나가기를 희망했다. 바우미아 부통령은 가나는 한국을 발전모델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