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7 (일)

  • 맑음동두천 7.1℃
  • 구름조금강릉 9.4℃
  • 맑음서울 8.0℃
  • 구름조금대전 9.6℃
  • 맑음대구 9.9℃
  • 맑음울산 10.6℃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10.9℃
  • 맑음고창 10.7℃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8.5℃
  • 구름많음보은 8.0℃
  • 구름많음금산 8.7℃
  • 맑음강진군 11.8℃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경제


석유공사와·조폐공사·석탄공사 등 8개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 최하위

중기부 지난해 공공기관 평가 결과 발표… 남동발전·농어촌공사 등 7개곳 '우수'

 

한국석유공사와 한국조폐공사, 대한석탄공사, 한국정보화진흥원 등 8개 공공기관이 지난해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에서 최하위 등급을 받았다. 한국남동발전과 국토정보공사, 농어촌공사,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등 7개 공공기관은 동반성장 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7일 이같은 내용의 2018년 58개 공공기관의 동반성장 추진 실적 평가를 발표했다.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는 지난 2007년부터 공공기관이 동반성장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도록 유도하기 위해 매년 시행되고 있다.

 

공공기관 동반성장 평가는 학계 전문가 26명으로 구성된 민간 평가 위원회가 진행한다. 위원회는 공공기관별 동반성장 추진 실적(75점)과 중소기업의 체감도 조사 결과(25점)을 더해 4개 등급(우수, 양호, 보통, 개선)으로 평가한다. 

 

동반성장 우수 사례를 보면 한국남동발전은 모바일과 클라우드, 빅 데이터 등을 활용해 협력사의 스마트 공장 구축 사업을 지원해, 협력사의 생산성을  끌어올리고 불량률과 원가는 낮췄다.

 

한국가스안전공사는 대형 화재와 같은 안전사고에 취약한 전통시장 20곳, 447개 점포의 가스 시설을 점검하고 노후・불량 시설을 개선·지원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중소기업의 구인난 완화 및 청년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2022년까지 중소기업 근로자에게 전용 주택(3,000호), 행복 주택(8,000호), 매입 전세 주택(4,000호) 등 1만5,000호 공급을 추진했다.

 

중기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공기관이 동반성장 문화를 선도할 수 있도록 평가 대상을 큰 폭으로 넓히는 한편, 우수 기관을 포상하는 등 상생 협력을 독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